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일상 » 육아일지 » 김민준의 잠꼬대

김민준의 잠꼬대

  • papa 

새벽 한시 이십분, 민준이의 생생한 잠꼬대.

“이쑤시개가 없어”

꿈에서도 건담 도색 중인듯. 🙂

관련 글  고물 맛을 본 민준이는 작게 잘라 입에 넣어주면 언제 먹었는지 다시 달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