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읽기 » 모든 게 선물이었다는 거죠

모든 게 선물이었다는 거죠

  • yoda 

이어령의 죽음 전 인터뷰가 와 닿아 옮겨둔다. 이미 10년 전에 암으로 딸을 잃었고 이어령 역시 암이었는데 그는 항암 치료를 거부했다고 한다. 이제 너의 곁으로 간다는 그 마음은 십분 이해가 간다.

나 역시 세번의 암 수술 끝에 삶과 죽음에 대해 다른 사람들보다는 많이 생각할 수 밖에 없었는데, 견뎌야 할 고통은 오롯이 내 것이지만 그외의 모든 세계와 시간은 사실 내가 어떻게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는 생각을 가지고 있다. 물론 그 세계와 시간에 감사해야 하고 살아있는 동안 세계와 시간 충실해야 하는 것은 자명하다.

부고나 인터뷰를 링크할 기사를 찾기 어려웠는데 그나마 조선일보 김지수 기자의 글이 읽어볼만 하다. 조선일보라는게 맘에 들지 않지만, 어쩔 수 없다.

기사 링크: “선한 인간이 이긴다는 것, 믿으라” 이어령, 넥스트

모든 게 선물이었다는 거죠
관련 글  48/100 한국 CEO의 경영 연금술
태그: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