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읽기 » (미치도록 쉬운) 기타 연주곡집

(미치도록 쉬운) 기타 연주곡집

  • yoda 
(미치도록 쉬운) 기타 연주곡집

노래를 부르면 즐거워질까 해서, 기타를 꺼내 다시 조율했습니다.

요즘은 튜닝기가 없어도 스마트폰으로 정밀한 조율이 가능하더군요. 연주프로그램이나 소셜 기능이 엮인 앱들도 많았고요. 3/4박자 ‘너의 침묵에 메마른 나의 입술…’ 딩딩딩 하며 기타를 배우던 시절은 이미 오랜 전설이겠습니다.

조율 하다가 줄이 끊어져서 다시 주문을 하고 책을 빌려왔습니다. 예전에 부르던 노래는 많이 없지만 그래도 절반쯤은 흥얼거릴 수 있었습니다.

손가락은 아프고 코드도 잡히지 않고 스윙 박자도 엉망이라 처음부터 다시 시작한다는 생각으로 기타를 치고 있습니다.

관련 글  아, 입이 없는 것들. 이성복: 명불허전 이성복
태그: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