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육아일지 » 아침,점심에 저녁 준비가 귀찮 …

아침,점심에 저녁 준비가 귀찮 …

  • mama 

아침,점심 지나 저녁 준비까지 하려니 힘들어 나가서 식사하자고 하니 민준이가 냉큼 나가자고 나선다. 귀찮아도 좀 움직여보자며 준비를 하는데 민준이가 자꾸 나가잔다. “민준이는 나가서 먹는게 좋아?”라고 물으니 “우리 가족이 다 좋아서, 요리사가 다 만들어 주니까 엄마도 좋을거”란다. 민준, 그거 진심인거지?

관련 글  코타키나발루 넥서스 리조트.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