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일상 » 육아일지 » 예준이, 전화로 조잘조잘 9분 2 …

예준이, 전화로 조잘조잘 9분 2 …

  • mama 

예준이, 전화로 조잘조잘 9분 22초 동안 통화했다. 혹시라도 끊자 그럴까봐 “엄마~ 잠깐 만!!”을 몇번이나 외치면서 ㅎㅎ “엄마 거기도 비가 많이 왔어? 여긴 천둥 번개 치고 비가 아주 많이 왔어!! 어제 고모집에서 올때 비를 쫄딱 맞아서 생쥐가 됐어!!”란다. 보고 싶다 예준아

관련 글  아이 하나, 하나 태어날때마다 어깨가 점점 더 무거워진다는 신랑. 요즘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