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읽다

요시모토 바나나 – 하치의 마지막 연인 ★★★★

키친을 읽기 전까지, 그저 그런 '여고생 감수성' 소설을 쓰는 작가라는 편견을 갖고 있었다.
키친을 읽고 나서는, 킬링타임용 글을 문학적으로 쓰는 작가라고 정의했다.
하지만, 그래도 재미는 있다.
표지가 맘에 든다.

By yoda

Survivor who has overcome cancer twice.
Booker. Thinker. Photographer. Writer.
Internet business strategist.

3 replies on “요시모토 바나나 – 하치의 마지막 연인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