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즈 ★★★★

싱글즈는 '나쁜' 영화다.
아직 싱글이며 미혼인
그리고 여성인 당신께 묻는다.
당신,
동미처럼 결혼 안하고 아이 낳을 자신 있어?
당신,
나난처럼 기꺼이 결혼을 포기할 수 있어?
무엇보다도 당신,
한국에서 여성 싱글로 살아가는 게 저렇게 쉽다고 생각해?싱글즈는 이 모든 질문에
너무도 당당하게 YES!라고 이야기하고 있다.
진실이 항상 사실은 아님을, 싱글즈는 역설하고 있다.
C6415-00.jpg

2004년엔 저런 얼토당토 않은 질문에 'yes'라고 답하는 여자가 많기를,
yes라고 답해도 이상하지 않은 사회가 되기를.
동미도 바라고, 나난도 바라고, 영화 싱글즈도 바라고 있다.
물론, 미혼이며 남자인 나도 바란다.
그래서
이런 '나쁜' 영화에 박수를 보낸다.
ps. 이 영화의 가제가 '스물 아홉살의 크리스마스'.
잔치가 끝나고 나면, 크게 한발자욱 더 앞으로 나갈 수 있음을 잊지 마시라.

관련 글
더 랍스터 (10/10)

매우 추천합니다 제목을 보고 '요리 영화인가 보다' 생각했습니다. 지금의 시간과 가깝거나 먼 미래 어디에도 잘 어울리는 이야기인지라 뭐라 정의하기 어려운 Read more

파업 전야 (10/10)

추천합니다. 영화의 포스터를 찾다보니, 오히려 눈에 들어오는 이미지가 있었습니다. 파업 전야는 전국의 대학교 학생회와 노조, 노동운동 단체를 중심으로 대학 강당에서 Read more

처음 만나는 자유 (10/10)

오래됐지만 매우 강력히 추천합니다. 위노나 라이더의 얼굴 하나를 보고 고른 작품인데, 이정도일 줄은 몰랐습니다. '위노나 라이더의 매력은 중성미였지' 이런 옛날 Read more

해빙 (9/10)

강력히 추천합니다. 멋진 작품입니다. 잘 짜여진 추리 소설처럼 사람들의 거짓 뒤에 숨어있는 비밀이 드러나면서 박수가 절로 나왔습니다. 예의 조진웅의 연기는 Read more

“싱글즈 ★★★★”의 3개의 댓글

  1. 주인장, 별점이 너무 후하다.
    대체 몇 개가 만점이냐?
    별의 별 모아 팅할 것도 아니잖어.
    뿌린 대로 거둘 일은 아니다만
    그래도 아껴야 잘 살지. 응? 응? 응?

  2. 응. 맞다. 후하게 준거다.
    영화 카테고리http://www.yoda.co.kr/archives/cat_movies.html를 다시 보니…
    5개가 만점.(매트릭스와 반지의 제왕이 유일하군)
    별 3개가 보통.
    흠흠, 이 영화에 별을 4개나 줄 수 없는거 맞는데…
    여성을 편드는 영화에 약하다, 내가. -_-;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