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뉴스

검색 엔진은 공용 자산? Yahoo! Search Monkey

via. http://mashable.com/2008/03/13/yahoo-search-monkey/
Yahoo!가 search monkey라는 개량된 API를 선보였다.

Title과 description, url 등을 보여주는 기존의 API에서 한걸음 나아가 관련 링크가 가지고 있는 풍부한 정보를 개발자가 선택하여 customizing할 수 있도록 정리한 것이다.
확실히 구글이나 야후가 갖고 있는 검색 엔진에 대한 고민은 네이버의 그것과는 사뭇 다른 것처럼 보인다. 물론, 구글이나 야후가 개방화에 관심을 두게 된 연유 역시 이면에는 보다 많은 traffic 확보, 즉 business의 승리에 기인하기는 하지만, 어쨌거나 결과적으로 그들은 웹 생태계에서 필수 요소가 되기 위해 발버둥치고 있다.
user에게 더 많은 가치를 줄 수 있고 그것이 더 많은 수익을 생산할 수 있다면, 그것이 옳은 길 아닐까?

By yoda

Survivor who has overcome cancer twice.
Booker. Thinker. Photographer. Writer.
Internet business strategist.

One reply on “검색 엔진은 공용 자산? Yahoo! Search Monkey”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