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읽다

원아웃 ★★★★☆

아. 이거 굉장한 만화였군요.
아래에 2권 첫장의 작가의 말이 있습니다.

이 만화는 모든 야구 만화에 대한 안티 테제로서 만들어졌습니다.  그중 하나는 주인공인 투수가 강속구를 던지지 않는다는 점, 또 다른 하나는 노력과 근성이 반드시 승리로 이어진다고 할 수 없다는 점, 그리고 가장 중요한 점은 주인공이 악당이라는 점입니다.

만화니까 다소 과장된 면이 있지만 설정과 스토리가 이전의 야구만화에서는 느낄 수 없을만큼 경쾌합니다. 덕분에 토요일 오후를 전부 소비하고 있지만 그 즐거움에 비하면 충분히 투자할만 하다고 생각합니다.
PS. 그나저나 iTunes의 라디오 기능, 아주 좋군요. 좋아하는 장르의 곡들이 거의 쉼 없이 (멘트도 거의 없이) 쏟아져 나옵니다. 클래식, 롹, 재즈, 80년대 힛곡. 지루하다 싶으면 채널을 변경하면 되고 채널마다 몇십개씩의 방송이 있습니다.

By yoda

Survivor who has overcome cancer twice.
Booker. Thinker. Photographer. Writer.
Internet business strategist.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