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뉴스

트위터, 세계 에이즈의 날


12월 1일 세계 에이즈의 날을 기념하여 트위터가 붉은 색으로 변신했다. 게다가 사람들에게는 joinred라는 트윗의 팔로잉을 권하고 있는데, joinred는 AIDS에 관한 다양한 소식들을 전하고 있다.
웹 사이트를 통해 트윗을 하는 사람들이 20% 정도 밖에 되지 않는 것을 감안하면 그 효과가 많이 줄어들지 않을까 하는 의구심이 들지만, 현재  joinred의 팔로워는 무려 90만명에 육박하고 있다. 이 수치는 트위터 팔로워 기준으로 상위 200위 안에 들어가는 수치다.
이것은 공익적인 캠페인이지만, 이런 형태의 캠페인이 트위터의 새로운 수익 모델로 충분하다는 가능성을 보여주는 좋은 사례다.

By yoda

Survivor who has overcome cancer twice.
Booker. Thinker. Photographer. Writer.
Internet business strategist.

2 replies on “트위터, 세계 에이즈의 날”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