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육아일지 » 선생님 오실 시간이 되어가는

선생님 오실 시간이 되어가는

  • mama 

선생님 오실 시간이 되어가는데 예준이가 일어나질 않는다. 심심해서 그런지 민준이가 자면 내 무릎으로 올라왔다 낮잠을 자길 이틀째다. 겨우 깨워놓았는데 비몽사몽, 선생님이 자는 아가 몰래 먹자고 캔디하나를 조용조용 주시는 눈치다. 예준 완전 업되어서 재미나게 공부한다.

관련 글  민준인 누구에게 무언가 하나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