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육아일지 » 민준이가 응가를 하고 있는데 …

민준이가 응가를 하고 있는데 …

민준이가 응가를 하고 있는데 엄마를 부른다. 오래 앉아 있으니 심심하기도 하고 엄마한테 잘하고 있다고 자랑도 하고 싶은 거다. 냄새가 상당한데 예준이가 달려와선
예준: “아가야, 나도 응가 하고 싶은데 그만 내려오면 안돼?”
민준: 도리도리

관련 글  예준이는 유치원에 가기 싫은 눈치다. 오늘도 유치원에 갈거니?라고 묻자 ...

“민준이가 응가를 하고 있는데 …”의 2개의 댓글

  1. 애들도 응가하는 곳, 쉬하는 곳 이미지가 있는지 응가는 꼭 안방에서만 하려고 하는데.. 예준이가 급한지 거실 화장실로 달려갔다 다시 오더라구 ㅋㅋ
    다행이 민준이가 금세 나왔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