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육아일지 » 3박 4일의 짧은 휴가. 2년 가까

3박 4일의 짧은 휴가. 2년 가까

  • mama 

3박 4일의 짧은 휴가. 2년 가까이 쉬지도 못하고 힘들게 달린 남편을 위로하고 아이들 보시느라 지친 어머님께 휴식을, 이제는 까마득한 코타키나발루를 기억하는 예준이와 민준이에게 새 추억을 주기 위한 여행. 계획대로 돌아가지 않아 짜증도 났고 썩 훌륭하진 않았지만 아이들이 잘 놀았고, 잘 쉬고 온것에 만족하려 한다. 열심히 모아서 또 여행가자!!!

관련 글  예준이가 하얀 운동화를 신고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