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육아일지 » 형들이 태권도다, 학원이다 다 …

형들이 태권도다, 학원이다 다 …

  • mama 

형들이 태권도다, 학원이다 다니는 동안 짝짜꿍으로 신나게 함께 놀던 시율이가 태권도를 한단다. 민준이가 심심해 할 것 같아 같이 다니겠냐고 물었더니 6살이 되면 다니기로 했으니 아직은 아니란다. 썩 태권도가 하고 싶은 거 같진 않다.

관련 글  새벽 한시에 집안이 너무 뜨거워 잠을 깼다. 구직사이트를 좀 돌아보고 이...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