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ugmug, flickr 인수하다

SmugMug acquires Flickr
2005년부터 야후 직원에게 무료로 제공되면서 pro버전으로  사용하기 시작한 플리커가 또 인수됐다.
10년이 넘게 사용한 서비스인데다가 SLR을 구입하면서 찍은 모든 사진이 모여있어서 이 서비스가 없어지기라도 하면 꽤나 귀찮게 된다.
2004년 만들어진 서비스가 Yahoo!에 인수되고, Yahoo!가 망하면서 버라이존으로 넘어가고 다시 AOL에 팔려가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꾸준히 살아남을 수 있었던 것은 아마도 이 서비스를 이용하는 사용자 덕분이 아닌가 생각한다. 사용자에게 가치를 주는 서비스는 어떻게든 살아 남을 수 있다는 것인데, 거꾸로 생각하면 모든 서비스는 사용자에게 집중하여 이용 가치를 제공해야 한다는 뜻이기도 하다.
스머그머그와 플리커, 둘 다 사진을 핵심으로 하는 서비스이니만큼 좋은 시너지가 나길 바라고, 잘 돼서  1만장이 넘는 사진을 백업하는 일이 없기를 바란다.
아래는 2005년 5월 22일, 처음 플리커에 올린 사진.
gate 30

관련 글
플리커 거의 전면적인 유료화 – 데이터를 담보로 한 클라우드의 협박

처음엔 '마침내 플리커가 유료화를 시작하는가 보다' 정도로 생각했다. 관련 글. smugmug, flickr 인수하다 잔달라의 크리스마스 트리를 업로드하다가 발견한 주의사항을 읽으면서 말이다. Read more

재미있는 사진만 모아서 보여주는, interes.tingness.com

Flickr Mashup. 기능상 특이점은 없으나 플리커에서 제공하는 7일간의 인기사진 보다 많은 사진을 한번에 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그외 Randomize Read more

날 웃게 만든 플리커의 메일 한통

어느 새 프로 기간이 만료된 flickr 계정 연장을 위해 어제 다시 신용카드 결제를 했다. 일단은 액티브 엑스 없이 웹에서 카드번호와 Read more

차이

http://youtube.co.kr/ http://flickr.co.kr/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