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육아일지 » 몸도, 마음도 많이 힘들지 않

몸도, 마음도 많이 힘들지 않

  • mama 

몸도, 마음도 많이 힘들지 않다 하는 이런 시간이 엄마에게 오래 계속 되었으면 싶다. 해야만 하는 것이 아니라 하고 싶어서 하고, 오롯히 자기 한 몸만 챙기면 되는 홀가분한 이런 시간을 오래도록 즐기셨으면 좋겠다. 마음의 짐과 함께 살까지 함께 내려 놓은 그 얼굴이 마음 아프지만 내년에도 10년후에도 그 한참 후에도 언제든 뵐 수 있는 시간도 오래도록 계속 되면 좋겠다.

관련 글  결국 하루를 못넘기고 돌아온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