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육아일지 » 지난주 금요일부터 쉬하는 연

지난주 금요일부터 쉬하는 연

  • mama 

지난주 금요일부터 쉬하는 연습을 시작. 높이가 맞지 않은 변기가 불편했거나 불안했거나.. 딱 제높이 맞추어 몇번 시켜주고 폭풍 칭찬, 캔디 공세를 펼쳤더니 지금은 혼자서 바지도 벗고 가서 한다. 그리고 뿌듯한 표정. 어젯밤에는 자기전에 쉬시키고 기저귀 안채우고 잤는데 기특하게도 아침 일어나서 쉬마렵다고 와서 얘길한다. 우리 민준이가 큰 산을 하나 넘나보다.

관련 글  학교에서 예준이 사진을 가져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