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일상 » 육아일지 » 결혼 15 주년

결혼 15 주년

  • papa 


지난 연말 크리스마스에 사둔 와인을 챙겨 아이들과 함께 저녁 식사를 했다.

다소 비싼 등심과 안심, 아마 아이들이 먹은 가장 비싼 소고기였을텐데 맛있게 먹는 것을 보니 기분이 좋았다.

혼자 살아온 날 35년에 비하면, 앞으로 15년을 함께 해도 30년이다.

어쨌거나 나는 내 생각보다는 꽤 그럴싸하게 인생을 헤쳐가고 있다.

관련 글  민준이가 구석에서 주저앉아 힘을 주는걸 보다 눈이 마주쳤다. 민준이가 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