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란서생 ★★★★☆

음란서생 
관련 영화 : http://kr.movies.yahoo.com/Movie/MovieInfo/movie_view.php?movie_id=14531
‘음란’과 ‘서생’이라는 병립할 수 없는 두 단어를 나열한 제목부터 인상적이다.
유교적 엄숙주의가 극성을 피우다 못해 ‘몸’에 대한 억압으로까지 치닫던 시대에, 성 담론은 고사하고 열녀문이 무엇보다도 큰 가문의 자랑이었던 그 지랄같은 조선 시대에, 사대부 ‘서생’의 입에서 튀어나는 ‘음란’한 경망스러움이라니 말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겉 다르고 속 다른 조선 시대 지식인/지배 계급의 위선을 발라내는 진지한 작업은 이 영화에서 잘 드러나지 않는다. 윤서(한석규)와 정빈(김민정)의 로맨스, 체포, 심문, 탈출, 유배로 이어지는 내러티브는 오히려 이 작품의 장점인 ‘재기발랄한  장난기’를 한층 돋보이게 만들어 주고 있다.
비슷한 느낌과 색을 지닌 ‘스캔들 – 조선남녀상열지사’이 그 내러티브의 무게에 눌린 것과는 달리, 끝까지 댓글이니 동영상이니 하는 장난기를 놓치지 않고 있다. 이것이 이 작품을 뛰어난 경지에 올려놓았다.
ps. 뒤늦게 알았지만, 감독 김대우는 ‘스캔들 – 조선남녀상열지사’의 시나리오 작가이기도 하였다. 김작가는 스캔들에 이어 한단계 높은 경지에 이르고 있는 듯 하다. 차기 작은 매우 기대된다.

관련 글
구타유발자들 ★★★★

관련 정보 : http://kr.movies.yahoo.com/Movie/MovieInfo/movie_view.php?movie_id=12481 이 작품에는 익히지 않은 삼겹살과 살아있는 쥐를 먹는 것보다 더 지독한 날 것의 냄새가 진동한다. 이 Read more

슈퍼스타 감사용 ★★★☆

realted info : 슈퍼스타 감사용 시나리오 및 구성은 군더더기 없이 말끔합니다. 아쉬운 점은 visual입니다. 씬의 구성이나 컷의 전환, 화면의 구도 Read more

아메리칸 호러 스토리 #2 (8/10)

AHS의 첫번째 글 "아메리칸 호러 스토리 #1 (8/10)"을 쓰고난 뒤, 시즌7 컬트, 시즌 8 종말 2개의 시즌을 마저 다 봤다. Read more

첨밀밀 (10/10)

절대적으로 추천합니다. 이 작품, 첨밀밀은 적어도 에닐곱번을 봤을텐데도 장면 하나 하나가 눈에 박히고 가슴에 남아 깊은 울림을 남깁니다. 맨처음 봤을 Read more

“음란서생 ★★★★☆”의 2개의 댓글

  1. 전 전작 에 비해서 그 포스가 조금 딸렸다고 생각하는데…ㅋㅋ
    전 오히려 극중 등장하는 ‘댓글, 동영상’과 같은 조소들이 작품과 따로 노는 듯한.. 너무 작위적인 느낌이 들었다고 할까요?? 그런 부분들이 별로였는데…
    오히려 의 그 중후하면서도 정적인 내러티브가 마음에 들었는데 ㅋㅋ
    역시… 영화는 보는 사람마다 이렇게 차이가 나는군요 ㅋㅋ
    좋은 영화 많이 보시고 행복하세요 ㅋㅋ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