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육아일지 » 민준이는 아이폰을 들고 멍하

민준이는 아이폰을 들고 멍하

민준이는 아이폰을 들고 멍하니 앉아있고, 예준이는 아이패드가 없다고 아침 내내 울었다.
이로써 명확해졌다.

밤에 일찍 자고 아침에 일찍 일어나, 아이들과 시간을 보내야겠다.

 

관련 글  요즘의 식사 시간은 전쟁이다. 예준이가 아닌 민준이와의. 몇술 먹고나면 ...

“민준이는 아이폰을 들고 멍하”의 2개의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