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메일에도 우표를

다음의 온라인 우표제를 MS에서 베끼는 것인가요?
기사원문 : 이메일에도 우표를” MS·야후 물밑 추진결국 문제의 핵심은 ‘윤리‘라고 보입니다…
이런 것들을 ‘시스템’으로 막아낼 수는 없겠지요.
아무리
제도적으로 완벽한 옵트아웃을 실시한다 해도,
가능한 모든 기술적인 방법과 하드웨어를 동원한다해도, 스팸메일을 막을 수는 없을 것입니다.
장사치들의 막무가내의 욕심이 빚어내는 스팸메일은, 결국은 자본주의가 가지고 있는 많은 부작용 중의 하나일 뿐입니다.
물론 나는 퀘이커 교도도 아니고, 칼뱅이즘을 신봉하는 것도 아닙니다만,
일상의 생활이 지금보다 소박하고 간소해 지는 것이,
우리의 영혼을 보다 자유롭게 만들 수 있다는 논리에 동의합니다.

관련 글
[옮겨둠] 대접

[백영옥의 말과 글] [45] 대접과 대접받음 백영옥 소설가입력 2018.05.05 03:12 백영옥 소설가 시인 바이런은 “자고 일어났더니 유명해졌다”고 말했다. 하지만 요즘 자고 Read more

우버 – 공유 경제의 허상

작년에 트레버 숄츠에 대해서 처음 알게 된 후, 공유 경제라고 불리우는 서비스가 사실은 우리 모두를 저임금 비정규직 노동자로 양산하고 있다는 Read more

무선인터넷 속도가 빨라지면 행복해지나?

기사를 보면서 무선 인터넷 속도가 빨라지는 것이 우리에게 어떤 의미인가 생각해 보게되었다. 인터넷이 처음 생겼을 때를 떠올려 본다. 지지직거리는 모뎀을 Read more

노회찬 의원의 죽음에 부쳐

노회찬 의원이 자살했다. 놀랍기보다는 의문이 먼저 드는 죽음이다. 깊은 통찰력으로 언제나 촌철살인의 한마디를 잊지 않던, 정말이지 대한민국에서 찾기 힘든 좋은 Read more

“이메일에도 우표를”의 2개의 댓글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