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기와 꿈 外

사는 김에 ‘확’ 사버렸습니다.
책도 충동구매가 가능함을 절실히 깨닫고 있는 중입니다.
시작은 10만원 이상을 구매할 때 사용가능한 1만원 할인쿠폰.
🙂 – 녹색평론 : 정기구독 신청.
– 세계의 문학 (계간 )2004/ 봄호 : 여태 정기구독을 했었는데, 인터넷 서점에서는 훨씬 싸다.
– 시가 내게로 왔다 세트 전 2권 : 언젠가 만난 김용택 시인은 고집쟁이 그 자체였다. 섬진강에 하도 찾아오는 손님들이 많아서 택시를 타고 “김용택 선생님 댁이요”라고 하면 집까지 간다. 그리고 시인은 찾아 온 손님들이 다소는 귀찮다.
– 몸은 모든 것을 알고 있다 : 요시모토 바나나의 신작 소설. 유물철학의 이야기를 하고 싶은 것이 아닐까 하는 기대.
– 음식혁명 : 어쩌면 녹색평론을 통해 이미 다 알고 있는 이야기일지도 모르겠지만.
– 파크 라이프, 열대어 : mamet의 추천으로 요시다 슈이치의 작품.
– 공기와 꿈 (신화종교상징총서 8) : 가스통 바슐라르를 읽기로 하다.
– 설국 세계문학전집 61 : 이건 몇년 전부터 읽어야 할 책이었는데, 이상하게도 매번 주문을 하지 않았다.
– 모딜리아니 열정의 보엠 : 올해 독서 계획에 따른.
그외
– [주얼 ] 하프 라이프 (Game Of The Year Edition) : 카운터 스트라이크, 온라인 전투의 세계로 다시 들어간다. 요즈음 게임에 대한 욕구가 불끈불끈.

관련 글
움베르토 에코의 지구를 위한 세 가지 이야기

이미 고인이 된 에코의 신작이 보이길래 냉큼 주문했는데, 읽어보니 초등학생을 위한 우화였다. 2학년 정도만 되도 충분이 읽을 수 있는 내용이었다. Read more

개구리. 모옌

'계획 생육'은 중국의 산아제한 정책이다. 부부는 2명의 자녀를 출산할 수 있고 그 이상 넘어가는 아이는 호적에 올릴 수 없다. 남자들은 Read more

사용자를 위한 디자인

아무 생각 없이 집어든 책인데, 산업 디자이너의 역할이 무엇인지 그리고 얼마나 중요한 지 알게 되었다. 사람들이 개별적으로든 집단으로든, 우리가 만든 Read more

악의 사슬. 리 차일드

한동안 잊고 지냈던 하드보일드를 다시 꺼내 들었다. 하드보일드의 매력은 군더더기가 없다는 점이다. 다 잡은 악당 앞에서 일장 훈계를 늘어 놓으며 Read more

“공기와 꿈 外”의 2개의 댓글

  1. 물론 흐뭇하지!
    주문해 놓은 지금도 뿌듯한 걸~
    다 읽으려면 한달은 족히 걸릴 듯 하이.
    인라인 시즌이 시작된 탓에 주말을 한강에서 보낼테니 말야.
    언제 같이 로드런 한번 해야지?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