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이야기가 날 행복하게 만든다.

농아 부부의 이야기.
남편도 아내도 듣지를 못한다. 듣지 못하는 사람은 물론, 말도 할 수 없다.
어떻게 살아갈까 호기심반, 걱정반 TV를 보고 있자니 흐뭇한 미소가 절로 배어 나온다.말을 하지 못하면, 눈짓과 표정이 훨씬 풍부해진다고 한다.
나란히 앉아 저녁 식사를 하면서 그들 부부는 소리 없는,
그러나 매우 행복한 웃음소리를 만들어 내고 있었다.
사랑이 담긴 눈빛. 표정.
결혼 5년차인 그들은 아직 한번도 싸움을 한 적이 없다고 한다.
싸움을 하려면, 뭔가를 따지려면 눈을 맞추고 얼굴을 맞대야 하는데…
막상 얼굴을 마주치고 있노라면 화를 낼 수가 없다는 것이다.
이해가 간다.
부족하나, 부족하지 않다.
부럽다.

관련 글
PET-CT 검사

검사를 위해 아침을 거르고 오전 11시 30분부터 PET-CT 검사를 받았다. PET-CT는 대사 변화와 기능을 영상화할 수 있는 PET 검사와 구조적 Read more

다시

또 다시.암이 재발했다. CT를 찍어 봐야겠지만 전이의 가능성도 있다.삼세번이라는, 우습게도 떠오른다. 진작에. 아쉬움이 많다. 더 잘 할걸.잘 놀아줄걸.더 재미있게 보낼걸.하고 Read more

남도 여행 – 목포, 해남, 진도

전라 남도는 따뜻하고 풍광이 좋으며 음식 또한 맛있는 곳이지만 하루 이틀 에 다녀오기는 너무 멀었는데 모처럼 여유있는 시간이 생겨 2021년 Read more

오지 오스본 – 눈물은 그만

번역을 저렇게 하니까 순정 만화 같다. 심지어 앨범 표지도 하늘하늘하다. ㅋㅋ 스포티파이가 만들어 준 '당신을 위해 섞은 목록'를 듣다 보니 Read more

“이런 이야기가 날 행복하게 만든다.”의 1개의 댓글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