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월한 기획자는 그림으로 사고한다 ★★☆

탁월한 기획자는 그림으로 사고한다. by 히사츠네 게이이치

파워포인트를 잘 사용하는 방법에 대한 책은 아니고(오히려 저자는 도해의 초보 단계에서는 컴퓨터를 사용하지 말 것을 권한다), 사고의 단계와 과정을 그림으로 압축하는 방법을 설명하고 있다.
한장의 압축된 그림이 몇장의 설명을 대신할 수 있음은 익히 알고 있는 바이지만, 이 책이 그것을 콕 집어 설명하지는 않는다.
짧은 시간에 최대한의 사고력을 발휘할 수 있게 만들어 주는 '도해'라는 개념을 도입, 무에서 유를 창조할 수 있는 다양한 기법중의 하나로 도해를 이해할 수 있다는 게 이책의 성과이다.
9000원. 구매는 권하지 않으나, 시간이 허락한다면 서점에서 통독을 권한다.
ps. '도해'와 별로 상관 없는 인상 깊은 구절 하나.
좋은 프로젝트를 진행하기 위해서는 프로젝의 이름을 잘 붙이는 것이 중요하다. 프로젝을 수행하는 작업은 아이를 낳아 기르는 것과 마찬가지여서, 아이 이름을 좋은 뜻으로 만들어 붙이는 것처럼 프로젝의 이름에도 신경을 써야 한다는 것이다.
좋은 프로젝에는 일이 반드시 성공적으로 수행될 수 있다는 확신을 가져다 주는 이름이 붙는다.

관련 글
움베르토 에코의 지구를 위한 세 가지 이야기

이미 고인이 된 에코의 신작이 보이길래 냉큼 주문했는데, 읽어보니 초등학생을 위한 우화였다. 2학년 정도만 되도 충분이 읽을 수 있는 내용이었다. Read more

개구리. 모옌

'계획 생육'은 중국의 산아제한 정책이다. 부부는 2명의 자녀를 출산할 수 있고 그 이상 넘어가는 아이는 호적에 올릴 수 없다. 남자들은 Read more

사용자를 위한 디자인

아무 생각 없이 집어든 책인데, 산업 디자이너의 역할이 무엇인지 그리고 얼마나 중요한 지 알게 되었다. 사람들이 개별적으로든 집단으로든, 우리가 만든 Read more

악의 사슬. 리 차일드

한동안 잊고 지냈던 하드보일드를 다시 꺼내 들었다. 하드보일드의 매력은 군더더기가 없다는 점이다. 다 잡은 악당 앞에서 일장 훈계를 늘어 놓으며 Read more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