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100 좋은 아빠로 살아보기


related book : 좋은 아빠로 살아보기
아침이 소식을 듣고 가장 먼저 한 일은, 아침이 엄마를 위한 좋은 지침서 한권과 꽃다발. 한번도 겪어보지 못한, 아빠라는 존재가 될 내게도 물론 책이 필요했다.
서문에 나온 이 구절을 읽고 이 책을 사기로 결심했는데,

특별히 바라는 것은 아빠가 되기로 한 당신의 결정이야말로 앞으로 하게 될 여러 가지 선택 가운데 가장 중요하고, 보람되고, 놀라운 선택이었다는 사실을 이 책을 통해 직접 확인하는 것이다.

그것은 이제 막 아빠가 되려고 하는 내게 큰 위안이었다.
‘아빠로서의 잠재력 테스트와 힘든 아내를 위한 위로의 말, 아내의 몸에 생기는 변화, 아기를 재우는 법’까지는 곧 현실이 되겠지만
‘아이와 보내는 휴가, 아이의 사춘기와 성’ 등의 주제는 사실 와 닿지 않는다.
더우기 ‘이혼, 새엄마를 소개하는 법’ 등은 일견 미국의 세태를 반영한 탓도 있겠지만 이런 상황들이 아이들에게 끼칠 영향을 고려하면 당연히 제언이 필요할 것이다.
주위에 새롭게 아빠가 되고자 하는 사람이 있다면 추천한다.

관련 글
움베르토 에코의 지구를 위한 세 가지 이야기

이미 고인이 된 에코의 신작이 보이길래 냉큼 주문했는데, 읽어보니 초등학생을 위한 우화였다. 2학년 정도만 되도 충분이 읽을 수 있는 내용이었다. Read more

개구리. 모옌

'계획 생육'은 중국의 산아제한 정책이다. 부부는 2명의 자녀를 출산할 수 있고 그 이상 넘어가는 아이는 호적에 올릴 수 없다. 남자들은 Read more

사용자를 위한 디자인

아무 생각 없이 집어든 책인데, 산업 디자이너의 역할이 무엇인지 그리고 얼마나 중요한 지 알게 되었다. 사람들이 개별적으로든 집단으로든, 우리가 만든 Read more

악의 사슬. 리 차일드

한동안 잊고 지냈던 하드보일드를 다시 꺼내 들었다. 하드보일드의 매력은 군더더기가 없다는 점이다. 다 잡은 악당 앞에서 일장 훈계를 늘어 놓으며 Read more

“14/100 좋은 아빠로 살아보기”의 2개의 댓글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